문화

TOP > Culture > 박물관 및 역사 > 나루토시 독일관

나루토시 독일관

독일관은 1차 세계대전의 독일인 포로가 3년간 살았던 포로수용소에 지어진 건물로, 그들의 일상생활, 도구, 문화유산과 기념비 등을 전시하고 있습니다. 병사들은 지역 커뮤니티와 교류하여 일본에서 처음으로 교향곡 제9번을 연주한 오케스트라를 결성하기도 했습니다.

정보

시간 9:00-16:30
휴일 매달 4번째 월요일(만일 휴일이면 그 이튿날), 12월 28일~31일
요금 어른 400엔. 초등학생, 중학생 100엔
교통 ]JR 반도역에서 걸어서 약 20분
소재지 나루토시 오아사초 반도 히로쓰카 13
외국어 서비스 영어, 독일어(메뉴판,시설 안내표시)

문의

전화번호 088-689-0099

추천

오나루토다리 가교 기념관 “에디”

오나루토다리 가교 기념관 “에디”

관내에서는 소용돌이와 다리를 테마로 나루토의 우즈시오의 메카니즘이나 오나루토다리의 구조등을 영상이나 유사 체험 장치등을 구사하여 여러가지 각도로 소개하고 있습니다.
우다쓰 거리 경관

우다쓰 거리 경관

우다쓰라는 것은 옛 상가의 전통가옥에 건물 밖으로 달아내서 만든 방화벽으로 화재가 이웃집으로 불이 옮겨 붙는 것을 막는 역할을 한 벽입니다. 당시에는 상당한 건축비가 필요했으므로…
아와주로베 저택

아와주로베 저택

여기서는 전통 인형극인 "게이세이 아와노 나루토"의 주인공으로 알려진 반도 주로베의 옛날 저택에서 매일 아와의 인형극을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극장과 관련이 있…
아와 화지(화선지) 전통산업 회관

아와 화지(화선지) 전통산업 회관

먼저 일본의 수제 종이와 세계 각국의 수제 종이의 제지 방식을 볼 수 있습니다. 일본뿐만이 아니라 세계 각국의 저명한 종이 예술가가 이 곳에서 활동하고 있습니다. 만약 원하신다면…